[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그렇잖아도 스미싱 및 해킹시도가 빈번한 명절 시기에 코로나19와 국민재난지원금 지급 등이 겹쳤다. 전문가들은 평상시보다 사이버보안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하고 나섰다.

14일 보안기업 안랩은 추석 연휴기간을 안전하게 보내기 위한 추석 사이버 방역 보안수칙을 발표했다.

안랩이 발표한 추석연휴 보안수칙은 ▲금전/개인정보/앱설치 요구 시 ‘확인과 검사 실시’ ▲‘홈추족’이라면 콘텐츠 불법 다운로드와 ‘거리두기’ ▲사회적 이슈를 이용한 악성코드 유포엔 ‘PC/스마트폰 백신 접종’ 등이다.

가족간 연락이 잦아지는 명절 시기에는 가족을 사칭한 문자나 모바일 메신저를 이용한 공격이 증가한다. 공격자는 주로 자녀를 사칭해 핸드폰 고장 등을 이유로 기프트카드 구입, 개인정보, 악성 애플리케이션(앱) 설치 등을 요구한다.

최근에는 원격조작 앱 설치를 유도한 뒤 문자 메시지 및 통화를 가로채거나 개인정보 또는 금전을 탈취하는 방식의 보이스피싱도 발생하고 있다.

코로나19 거리두기로 집에서 추석을 보내며 콘텐츠를 즐기는 사람들(홈추족)도 해커들의 주요 공격 대상이다. 공격자는 유료 콘텐츠를 불법으로 다운로드받는 사용자를 노려 게임이나 영화 등으로 위장한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방식을 주로 취한다. 최근에는 유튜브 영상 다운로드 프로그램으로 위장한 디도스 공격 악성코드가 유포되기도 했다.

이와 같은 위협들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의심스러운 문자, 인터넷주소(URL)는 클릭하지 않고, 전화 등으로 직접 확인하는 절차를 거치는 것이 중요하다. PC와 스마트폰에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하고 주기적인 업데이트와 실시간 감시를 시행하는 것은 기본이다.

안랩 시큐리티대응센터(ASEC) 한창규 센터장은 “공격자들은 경계심이 느슨해지는 명절을 틈타 다양한 공격을 펼쳐왔다”며 “특히 올 추석은 비대면 환경 속에서 국민지원금, 백신 접종 등의 중요한 사회적 이슈를 활용한 공격이 예상됨에 따라 사용자들의 기본 보안수칙 준수가 필수적이다”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삼성전자, ‘뉴로모픽 반도체’ 기술 선점 나섰…
  • [PLAY IT] 1980년대 최강 카메라 FM2의…
  • 국내는 좁다…렌털업계, '제2의 말레이시아' 찾…