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가격까지 나왔다…월 9900원‧연 9만9000원

2021.09.08 09:37:04 / 최민지 cmj@ddaily.co.kr

관련기사
“드디어…” 디즈니플러스, 11월12일 국내 출시
LGU+, 디즈니플러스와 막바지 협상 돌입
디즈니+, 11월 한국 상륙 초읽기…넷플릭스‧토종OTT 긴장


-‘완다비전‧로키’ 디즈니+, 11월12일 국내 출시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국내 OTT 경쟁구도에 새 바람을 일으킬 디즈니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가 11월 국내 상륙한다. 이용료는 월 9900원, 연 9만9000원으로 확정됐다.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이하 디즈니코리아)는 ‘디즈니플러스(디즈니+)’를 한국에서 11월12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디즈니+는 ▲디즈니(Disney) ▲픽사(Pixar) ▲마블(Marvel) ▲스타워즈(Star Wars) ▲내셔널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 ▲스타(Star) 등 디즈니 핵심 브랜드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하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다.

디즈니+ 구독자는 한국에서 월 9900원 또는 연간 9만9000원으로 디즈니+ 오리지널부터 디즈니 클래식, 최신 블록버스터까지 영화, TV 시리즈, 다큐멘터리, 숏폼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다. 하나의 아이디(ID)로 프로필 7개를 생성할 수 있다. 단, 동시접속은 4명까지 가능하다.

국내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스타’ 브랜드는 성인, 청소년, 가족을 아우르는 폭넓은 시청자층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일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제공한다.

ABC와 20세기 텔레비전, 20세기 스튜디오, 서치라이트 픽처스 등이 제작한 영화와 TV 프로그램을 비롯해, 독점으로 제공되는 오리지널 시리즈와 국내에서 제작되는 한국 콘텐츠도 역시 스타 브랜드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월트디즈니컴퍼니는 디즈니+ 한국 출시일인 11월12일 ‘디즈니+ 데이’를 맞아 전세계 1억1600만 이상 구독자 대상으로 신규 콘텐츠 및 예고편 공개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제이 트리니다드 월트디즈니컴퍼니아태지역 DTC(Direct-to-Consumer) 사업 총괄은 “최근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성공적인 출시를 이어가고 있는 디즈니+를 한국에서도 선보일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지역이 콘텐츠와 미디어 중심지로 부상하는 만큼, 디즈니만의 독보적인 스토리텔링과 혁신적인 콘텐츠로 지속적으로 시장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상호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대표는 “조만간 국내 소비자와 팬 여러분께 디즈니+를 선보일 수 있게 돼 기대가 크다“며 ”디즈니+는 세계적인 크리에이터들이 선사하는 매력적인 스토리와 탄탄한 브랜드 및 프랜차이즈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모든 연령대 이용자에게 최고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삼성전자, ‘뉴로모픽 반도체’ 기술 선점 나섰…
  • [PLAY IT] 1980년대 최강 카메라 FM2의…
  • 국내는 좁다…렌털업계, '제2의 말레이시아' 찾…