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中 매체, "다른 시장도 중단 가능성 있어"

[디지털데일리 백승은 기자] 샤오미가 반도체 부족으로 특정 국가에서 스마트폰 생산을 일시 중단했다.

23일(현지시간) GSM아레나 등 외신에 따르면 샤오미 인도네시아 법인은 ‘레드미노트10’ 스마트폰 제조를 중단했다. 스마트폰에 탑재될 반도체와 부품 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다만 ‘레드미노트10프로’나 레드미노트10 5세대 이동통신(5G) 등은 계속 시판한다.

샤오미는 지난 3월 레드미노트10 시리즈를 선보였다. 이중 레드미노트10은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로 퀄컴 스냅드래곤678 칩셋을 적용한 제품이다.

중국 정보기술(IT) 매체인 IT즈자는 샤오미가 다른 시장에서도 제품 생산을 중단한 가능성이 있다고 봤다.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계속되고 확진자가 잦아들지 않는 상황에서 칩 공급은 더욱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한편 샤오미는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카날리스에 따르면 올 2분기 샤오미는 세계 스마트폰 시장점유율 17%로 2위를 기록했다. 1위인 삼성전자(19%)와 2%포인트로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같은 기간 유럽과 인도 시장에서는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 반도체 수급난이 가속된다면 성장에 제동이 걸릴 것으로 예측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LG전자, 올레드TV 英 아트페어 단독 갤러리…
  • 10월, 생활가전 바꿔볼까…유통사, 가을 혜택…
  • LG전자, 클로이 로봇 호텔로 간 사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