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신망 운영비↓·효율↑ 제품군 확보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삼성전자가 5세대(5G) 이동통신 네트워크 장비 경쟁력 확대에 나섰다. 소프트웨어정의네트워크(SDN) 제품군을 늘렸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삼성 SDN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SDN은 소프트웨어(SW)로 통신장비 하드웨어(HW)를 대체할 수 있는 기술. 통신망 운영비 절감과 효율성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통신망 제어를 중앙에서 통합 관리한다. 자동화 및 실시간 최적화 등을 SW로 처리한다.

삼성 SDN 솔루션은 5G망에 일괄 적용 가능하다. ▲네트워크 슬라이싱 ▲제로터치 오퍼레이션 ▲오픈소스 인터페이스 ONOS(Open Network Operating System) 등을 지원한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SW담당 정서형 전무는 “기업, 이동통신 사업자까지 지원 가능한 SDN 라인업 확보를 통해 5G 전용망과 이동통신망을 자동화하고 유연성을 높이는 혁신에 기여했다”며 “삼성 SDN 솔루션은 이동통신망과 산업현장에 5G 인프라와 서비스 도입을 촉진하고 혁신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삼성전자, ‘뉴로모픽 반도체’ 기술 선점 나섰…
  • [PLAY IT] 1980년대 최강 카메라 FM2의…
  • 국내는 좁다…렌털업계, '제2의 말레이시아' 찾…