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보 NFT' 나오나…간송미술관 예술품, NFT 콘텐츠로 개발된다

2021.07.22 11:37:34 / 박현영 hyun@ddaily.co.kr

관련기사
무한도전 특집부터 ‘내 귀에 도청장치’ 방송사고까지…NFT로 나온다

블로코XYZ, 간송미술관-아트센터나비 합작법인인 '헤리티지아트'에 NFT 기술 지원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간송미술관이 보유한 예술품이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한 토큰) 콘텐츠로 개발된다.

22일 블로코XYZ는 헤리티지아트의 디지털 사업에 NFT 기술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블로코XYZ는 블록체인 기술기업 블로코의 디앱(DApp, 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 스튜디오로, 디지털 콘텐츠 명함 서비스 CCCV를 통해 NFT 발행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헤리티지아트는 간송미술관과 아트센터나비의 협력으로 설립된 합작법인이다. 간송미술관의 예술품과 문화재, 아트센터 나비의 디지털 아트를 기반으로 문화유산 디지털 콘텐츠를 개발하기 위해 설립됐다.

블로코XYZ는 이번 NFT 기술 지원을 통해 간송미술관이 보유한 예술품과 문화재를 디지털 콘텐츠로 개발한다. 현재 간송미술관은 유네스코 세계기록문화유산이자 국보 70호인 훈민정음 해례본을 포함해 국보 12점, 보물 28점, 국가등록문화재 2건, 서울시 지정문화재 4점 등 수천 건의 문화재들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블로코XYZ는 블로코의 자체 개발 블록체인 플랫폼인 아르고를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연동해 NFT 거래 환경을 더욱 넓힐 예정이다.

블로코XYZ 관계자는 “공영 방송 MBC와의 협업에 이어 국내 최고의 권위있는 미술관과의 NFT 협업을 발표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저작권에 대한 존중 없이 NFT를 무분별하게 유통한다면 시장이 지속되기 어렵다. 저작권 검증을 거쳐 책임감 있는 이용자들이 시장에 적극 참여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 선봬
  • 삼성전자, ‘뉴로모픽 반도체’ 기술 선점 나섰…
  • [PLAY IT] 1980년대 최강 카메라 FM2의…
  • 국내는 좁다…렌털업계, '제2의 말레이시아' 찾…