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연 프로그램·여성 맞춤 솔루션 연구

[디지털데일리 백승은 기자] 바디프랜드가 가정의학과 전문의를 영입하고 각종 안마의자 마사지 프로그램 연구개발에 나선다.

바디프랜드(대표 박상현)는 메디컬 연구개발(R&D) 센터에 박혜아 가정의학과 전문의<사진>를 실장으로 신규 영입했다고 19일 밝혔다. 박혜아 실장은 서울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을 졸업하고 서울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전문의 과정을 마쳤다.

박 실장은 흡연 욕구를 감소시킬 수 있는 마사지 프로그램과 관련 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할 예정이다. 금연 일지나 금연 팁 등을 담은 앱도 제작한다. 여성 표준 체형에 맞춘 안마의자와 여성의 신체적 특성을 고려한 전용 마사지 프로그램도 연구한다.

공덕현 바디프랜드 메디컬 기술연구소 소장(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은 “강화된 전문 연구인력으로 의료기기용 안마의자 개발에 집중해 혁신적인 헬스케어 솔루션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
  • LG전자, 올레드TV 英 아트페어 단독 갤러리…
  • 10월, 생활가전 바꿔볼까…유통사, 가을 혜택…
  • LG전자, 클로이 로봇 호텔로 간 사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