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5G·AR 생태계 확장위해 모든 산업 협업해야”

2021.06.18 17:07:46 / 채수웅 woong@ddaily.co.kr

밥 차이(Bob Cai) 화웨이 캐리어 비즈니스 부문 마케팅 최고 책임자(CMO, Chief Marketing Officer)가 연설하고 있다.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5G와 AR(증강현실)이 서로를 밝혀줄 것이다.”

화웨이는 17일(현지시간) 개최한 '베터 월드 서밋 2021(Better World Summit 2021)'에서 밥 차이(Bob Cai) 화웨이 캐리어 비즈니스 부문 마케팅 최고 책임자(CMO, Chief Marketing Officer)는 '꿈을 현실로 바꾸는 5G 및 AR' 주제의 기조연설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화웨이는 이날 행사에서 기기, 애플리케이션 및 네트워킹 관점에서 AR 산업에 대한 인사이트를 담은 'AR 백서(AR Insight and Application Practice White Paper)'를 발표했다. 백서에서 화웨이는 5G와 AR 생태계 확장과 번영을 위해 모든 산업이 협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업계에 따르면 2025년까지 AR시장 규모는 3000억달러로 성장할 전망이다. 밥 차이 CMO는 "AR은 교육, 소셜 네트워킹, 쇼핑, 여행. 내비게이션, 게임 등의 산업에서 우선적으로 대규모 도입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그는 "AR은 실제 물리적 환경과 디지털 세계 간의 진정한 융합을 가능하게 한다"고 덧붙였다.

밥 차이 CMO는 화웨이에서 AR을 활용한 사례를 공유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전 세계 고객들의 화웨이 방문이 제한됐다. 이에, 화웨이는 AR을 활용해 온라인으로 제품과 솔루션의 성능을 시연하며 고객들과 소통하고 있다.

이어 밥 차이 CMO는 화웨이가 AR을 어떻게 생산하는지도 소개했다. 화웨이의 에어포토(Air Photo)는 고유한 알고리즘을 사용해 2D 사진을 디지털 3D모델로 변환하고, 이를 통해 AR 3D 캐릭터 모델링 과정을 크게 단순화했다.

밥 차이 CMO는 "'빨리 가고 싶으면 혼자 가고 멀리 가고 싶으면 같이 가라'는 격언처럼 AR을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모든 산업이 협업하며 5G 및 AR 가치사슬을 만들어야 한다"며 "AR과 5G는 적절한 시기가 되면 더욱 결속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GM, 볼트EV 생산중단 연장…LG 배터리 안전… GM, 볼트EV 생산중단 연장…LG 배터리 안전…
  • GM, 볼트EV 생산중단 연장…LG 배터리 안전…
  • 삼성전자, “더 프레임으로 ‘모나리자’ 감상…
  • 삼성전자, ‘비스포크 냉장고’ 선택 폭 확대……
  • 삼성전자, “골프도 건강도 갤럭시워치4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