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가비아는 소셜벤처 지원기관 루트임팩트에 구글 인공지능(AI) 기반 검색 광고 플랫폼 ‘스마트 검색 광고’를 지원한다고 31일 밝혔다.

스마트 검색 광고는 구글 AI가 웹사이트를 분석해 구글 검색 채널에 검색 광고를 집행해 주는 가비아의 광고 플랫폼이다. AI가 광고주가 속한 산업을 고려한 입찰 전략을 세우고 자동으로 입찰을 진행하기 때문에 입찰 단가를 최적화할 수 있다는 것이 가비아 측 설명이다.

웹사이트 인터넷주소(URL)만 입력하면 광고주의 사이트를 자동으로 분석해 키워드를 선별한다. 해당 키워드를 자주 검색하거나 관련성이 높은 고객과 시간대를 찾아 키워드를 선별적으로 노출한다. 광고 예산과 키워드를 관리해 쉽게 검색 광고를 시작할 수 있는 자체 관리툴도 제공한다.

마영진 루트임팩트 디렉터는 “가비아 스마트 검색 광고를 통해 루트임팩트 및 소셜벤처 생태계의 인지도를 높이고 더 많은 이들이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태석 가비아 이사는 “사회적 기업과 같은 비영리 단체가 자동화된 검색 광고를 통해 더 많은 사회적 공감대를 얻길 바라는 취지에서 마케팅 지원 사업을 시작하게 됐다”며 “더 많은 비영리 기업에 다양한 광고 서비스를 지원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 LG전자 쇼룸에서 패션쇼를 연 이유는?
  • LGD, 온실가스 배출량 300만톤 축소
  • 인텔, 모빌아이 자율주행 솔루션 유델브 AD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