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완주 물류센터 설립에 1000억 투자…IPO 후 첫 행보

2021.03.26 11:07:15 / 권하영 kwonhy@ddaily.co.kr

관련기사
상장 잭팟 터뜨린 쿠팡 김범석, 실탄 5조원 어디에 쏠까
쿠팡 상장 첫날 시총 100조 기업 우뚝…김범석 “한강의 기적”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쿠팡은 전라북도·완주군과 신규 물류센터 설립을 위한 투자유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쿠팡이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한 지 2주 만에 이루어진 국내 첫 투자다.

이번 협력으로 쿠팡은 완주군에 신규 물류센터 설립을 위해 1000억원 이상을 투자할 계획이다. 부지 10만㎡에 육박하는 쿠팡 완주 물류센터는 항만창고와 보세창고 등을 제외하고 전라북도 내 최대 규모의 물류센터가 될 예정이다. 이에 따른 2000여개의 신규 일자리 창출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쿠팡은 “IPO 이후 국내 투자를 지속해 2025년까지 일자리 5만개 더 창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객 서비스 개선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반적으로 국내 많은 물류기업이 수도권에 물류 시설을 집중적으로 배치하는 것과 달리 쿠팡은 전국에 물류 인프라를 보다 고르게 설립하는 방안을 모색해 왔다. 쿠팡은 현재까지 전국적으로 30개 도시에 100여 개의 독립된 물류센터를 설립했다.

박대준 쿠팡 신사업 부문 대표는 “완주군 사례와 같이 지역 경제에 투자하고, 국내 전역에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은 항상 쿠팡의 우선 과제”라며 “쿠팡의 IPO를 통한 글로벌 자금 유치로 이제 국내 모든 지역에 투자와 지역사회와의 공동 성장을 크게 확대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 LG전자 쇼룸에서 패션쇼를 연 이유는?
  • LGD, 온실가스 배출량 300만톤 축소
  • 인텔, 모빌아이 자율주행 솔루션 유델브 AD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