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중구 거점 오피스 개설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이노텍이 업무 환경 전환에 속도를 낸다.

LG이노텍(대표 정철동)은 서울 중구 연세세브란스 빌딩에 거점 오피스를 개설했다고 18일 밝혔다.

거점 오피스는 임직원이 자유롭게 근무할 수 있는 사무실이다. 본사에 나오지 않고 일할 수 있다.

LG이노텍은 “임직원이 집, 회사, 거점 오피스 등 본인에게 최적화된 환경을 자유롭게 선택해 일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거점 오피스 활용도와 효과를 분석해 추가 개설 여부를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사내 인공지능(AI) 챗봇을 도입했다. 채팅으로 업무 과정을 실시간 조회할 수 있다. 국내외 고객과 최고임원진회의(TMM: Top Management Meeting)는 화상회의로 진행한다. 채용 및 노사 합의 등도 온라인으로 했다.

정철동 LG이노텍 대표는 “새로운 기준(뉴노멀) 시대에는 임직원이 ‘자율과 책임’ 아래 개인별 최적화된 업무 환경에서 자유롭게 일하며 성장할 수 있어야 한다”며 “스마트하고 유연한 업무 환경과 수평적이고 창의적 문화가 갖춰진 역동적인 일터를 구축해 임직원들과 함께 글로벌 1위 소재·부품 기업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 요리도 비스포크…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 LG전자 쇼룸에서 패션쇼를 연 이유는?
  • LGD, 온실가스 배출량 300만톤 축소
  • 인텔, 모빌아이 자율주행 솔루션 유델브 AD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