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행 막고 한국영화 살리자” 유료방송업계, 추가지원금 합의

2021.02.23 16:14:08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유료방송업계가 코로나19로 위기를 겪고 있는 국내 영화 지원에 나섰다.

KT, LG유플러스, SK브로드밴드 인터넷TV(IPTV) 3사와 KT스카이라이프, 홈초이스(케이블TV VOD)는 다음달 극장 개봉하는 한국영화 주문형비디오(VOD) 판매 정산금 외에 추가로 지원금을 지급키로 합의했다고 23일 밝혔다.

VOD 극장동시 서비스 기간에 한해 기존 정산금 외 추가 인센티브를 영화 투자배급사에 지급하는 것이다. 신작 개봉 결정에 긍정적인 영향과 함께 개봉 영화 손익 분기점을 낮춰 영화 업계의 손실 리스크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유료방송사업자는 상생 파트너인 영화 업계가 코로나19로 전례 없는 위기를 맞으면서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자는 취지로 이번 공동 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KOBIS)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극장 관객 수는 5952만4426명으로, 통계 작성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극성수기로 꼽히는 12월 관객 수는 전년 대비 94% 감소한 143만8880명에 그쳤다.

코로나19로 관객이 급감하고 개봉 대기 중이던 국내 영화들이 글로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로 상영 플랫폼을 옮기면서 극장 등 국내 영화산업이 총체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유료방송사업자는 이번 지원 사업이 우리 영화의 IP(지식재산권)를 해외 플랫폼에 내주지 않고 지키면서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올레tv 키즈랜드 ‘영어놀이터’ 새 단장 KT, 올레tv 키즈랜드 ‘영어놀이터’ 새 단장
  • KT, 올레tv 키즈랜드 ‘영어놀이터’ 새 단장
  • 화웨이, 인폴딩 폴더블폰 ‘메이트X2’ 공개.…
  • KT, ‘기가 와이 인터넷’ 가입자 20만명 돌…
  • 한-중 언택트 골프매치, U+골프 생중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