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매출액 778억6700만달러…전년비 8.2%↑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인텔이 작년 4분기 기대를 상회하는 실적을 달성했다. 작년 매출액은 역대 최대다.

21일(미국시각) 인텔은 작년 일반회계기준(GAAP)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각 778억6700만달러(약 85조7300억원)와 236억7800만달러(약 26조700억원)로 집계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전년대비 8.2%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7.4% 증가했다.

클라이언트컴퓨팅그룹(CCG) 매출액은 400억5700만달러(44조1000억원)다. 전년대비 7.8% 확대했다. 영업이익은 151억2900만달러(약 16조6600억원)다. 전년대비 0.5% 축소했다.

데이터센터그룹(DCG)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230억5600만달러(약 25조3800억원)와 105억7100만달러(약 11조6400억원)다. 전년대비 각각 7.5%와 3.4% 상승했다.

비휘발성메모리솔루션그룹(NSG) 매출액은 53억5800만달러(약 5조9000억원) 영업이익은 36억1000만달러(약 3조9700억원)다. 매출액은 22.8% 늘었다. 영업이익은 흑자전환했다.

사물인터넷(IoT)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39억7400만달러(약 4조3800억원)와 7억3800만달러(약 8100억원)다. 각각 전년대비 15.4%와 45.0% 감소했다.

연구개발(R&D) 비용은 197억달러(약 21조6900억원)를 지출했다. 전년과 유사하다.

밥 스완 인텔 최고경영자(CEO)는 “인텔 컴퓨팅 수요는 여전히 강력하다”라며 “인텔을 이끌었던 것은 영광이며 인텔은 리더십 전환을 통해 한 단계 더 성장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작년 4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99억7800만달러(약 22조원)와 58억8400만달러(약 6조4800억원)다. 매출액은 전년대비 1.1%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13.4% 하락했다.

인텔은 작년 4분기 10나노미터(nm) 기반 3세대 제온 프로세서(아이스레이크)를 생산하기 시작했다. 11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타이거레이크)를 출시했다. 11세대 인텔 코어S 시리즈 데스크톱 프로세서(로켓레이크)를 발표했다. 인텔 ‘아이리스Xe맥스’로 그래픽처리장치(GPU) 시장에 진출했다.

한편 인텔은 올 1분기 매출액과 영업마진을 각각 186억달러와 27%로 예측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PLAY IT] 댕댕이도 리모컨도 언제나 내… [PLAY IT] 댕댕이도 리모컨도 언제나 내…
  • [PLAY IT] 댕댕이도 리모컨도 언제나 내…
  • [르포] 삼성·LG, 백화점도 ‘체험형 매장…
  • KT, “전국 매장에서 QR 찍으면 할인 펑펑”
  • KT, 올레tv 키즈랜드 ‘영어놀이터’ 새 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