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30여개 기관 투자자 54억달러 몰려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SK하이닉스가 10억달러(약 1조1000억원) 그린본드 조달에 성공했다.

SK하이닉스(대표 이석희)는 친환경 사업에 투자하는 10억달러 그린본드를 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발행은 세계 230여개 기관투자자가 54억달러를 주문했다. SK하이닉스는 발행규모를 5억달러에서 10억달러로 늘렸다.

메모리반도체 기업 중 그린본드를 발행한 것은 SK하이닉스가 처음이다. 그린본드는 친환경 투자에만 이용할 수 있는 특수목적 채권이다. SK하이닉스는 ESG(Environment, Social, Governance) 경영을 강화키로 했다. RE100(재생에너지 100%)에도 동참했다.

이 재원은 폐수 처리장 건설과 용수재활용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 사업에도 투입한다. SK하이닉스에 따르면 하드디스크드라이브(HDD)를 SSD로 대체하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최대 93% 줄일 수 있다.

SK하이닉스 장혁준 재무담당은 “이번 글로벌 그린본드의 성공적인 발행은 RE100 가입을 포함한 회사의 적극적인 친환경 행보를 글로벌 투자자들이 인정해준 결과라고 본다”며 “ESG 경영을 선도하는 메모리반도체 기업으로서 지속 가능한 성장동력을 확보해 EV(경제적 가치)뿐 아니라 SV(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데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LGU+, 전국민 대상 ‘초등력 경진대회’ 실시
  • 바리스타, 로봇이 대신할까
  • LGU+, 갤S21 자급제+알뜰폰 ‘꿀조합’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