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아이스유니버스 트위터

- 카메라 모듈 디자인 변화 … '카툭튀' 현상 완화되나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삼성전자 차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21' 예상 디자인이 등장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유명 정보기술(IT) 유출가 아이스유니버스(@UniverseIce)는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갤럭시S21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이는 각종 유출 정보들을 기반해 3차원(3D) 그래픽으로 구현한 가상 이미지다.

렌더링 이미지를 보면 갤럭시S21은 전작 갤럭시S20과는 전혀 다른 모습이다. 3개 카메라가 일렬로 배치되고 색상은 ▲블랙 ▲실버 ▲화이트 ▲핑크 ▲바이올렛 5가지로 구성됐다. 

후면 카메라 모듈은 왼쪽 상향 가장자리와 이어지면서 색상은 기기 색보다 어둡게 표현했다. 이 중 일부 색상은 금속 마감재가 채택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카메라 모듈 두께는 전작 대비 얇아졌다.

사진= 아이스유니버스 트위터

업계 및 외신에 따르면 갤럭시S21 시리즈는 전 모델 모두 화면에 120헤르츠(Hz) 주사율을 지원한다. 크기는 전작과 동일하다. 갤럭시S21은 6.2인치, 갤럭시S21플러스 6.7인치, 갤럭시S21울트라 6.8인치로 구성될 예정이다.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로 퀄컴 스냅드래곤 875 탑재가 예상된다.

최상위 모델엔 갤럭시노트 시리즈 대표 기능인 스타일러스펜(S펜)이 탑재될 가능성이 높다. 이에 따라 올해 하반기 신형 갤럭시노트가 출시되지 않거나 한 모델만 출시 후 단종 수순을 밟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한편 갤럭시S21 시리즈는 예년보다 한 달 가량 빨라진 내달 중순 쯤 공개가 예상된다. 애플 아이폰 12를 견제하고 미국 정부 제재로 공백이 생긴 화웨이 자리를 선점하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LGU+, 전국민 대상 ‘초등력 경진대회’ 실시
  • 바리스타, 로봇이 대신할까
  • LGU+, 갤S21 자급제+알뜰폰 ‘꿀조합’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