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애플 오프라인 매장 확대 움직임 …점유율 높이기 포석?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애플이 서울 여의도 IFC몰 지하 1층에 국내 2번째 애플스토어 ‘애플 여의도’를 연다.

30일 애플코리아는 홈페이지를 통해 “대한민국 두 번째 애플스토어가 활기찬 에너지가 넘치는 서울 중심부에 곧 찾아온다”며 “애플 여의도는 아이디어와 창작열을 꽃피울 수 있는 모두의 공간으로 마련된다”고 밝혔다.

매장 위치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10 IFC몰 지하 1층이다. 구체적인 매장 개점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업계에선 연내 오픈으로 보고 있다. 애플이 국내에서 오프라인 매장을 여는 건 2018년 1월 1호점 ‘애플 가로수길’ 이후 약 2년10개월만이다.

애플은 올여름부터 IFC몰에서 오프라인 매장을 열기 위한 준비를 진행해왔다. IFC몰에 입점해있던 애플 공식 리셀러 매장 프리스비가 지난 8월 철수하면서 애플스토어 2호점은 여의도에 생길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이 위축된 상황에서도 애플이 오프라인 매장을 확대한 것은 고객 편의성 향상으로 아이폰 등 제품 점유율을 확대하려는 전략으로 보인다. 애플은 5세대(5G) 이동통신 인프라 등을 고려해 아이폰12시리즈 국내 출시 일정을 1차 출시국과 일주일 차이로 좁히며 한국 시장에 대한 중요도를 높였다.

내년 3호점을 오픈할 것이란 예측도 나온다. 내년 8월 완공 예정인 센터포인트 명동이 3호점 위치로 꼽히고 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LGU+, 전국민 대상 ‘초등력 경진대회’ 실시
  • 바리스타, 로봇이 대신할까
  • LGU+, 갤S21 자급제+알뜰폰 ‘꿀조합’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