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크라우드 펀딩 후 월드비전에 약 9400만 원 기부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LG전자가 초경량 노트북 '그램' 관련 굿즈 제작 후 판매 수익을 국제 구호단체에 전액 기부했다.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지난 20일 서울 여의도 월드비전 사옥에서 그램 출시 7주년 기념 행사로 마련한 약 9400만원을 국제 구호단체 월드비전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그램은 LG전자 초경량 노트북 브랜드다. 7월부터 9월까지 3개 브랜드와 협업해 가방·안경·캠핑용 의자 등 감각적 디자인의 ‘그램 굿즈’를 제작했다.

고객이 굿즈를 구입하면 구매 금액 전액을 IT 소외계층에 기부하는 크라우드 펀딩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번 행사엔 1600여 명 고객이 참여해 행사가 조기 종료됐다.

전달된 기부금은 월드비전을 통해 IT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교육환경을 지원하는 ‘LG그램 라이브러리’에 쓰인다. 이는 성남·강원도 청소년 쉼터 등에 IT 관련 교육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LG전자 한국홈엔터테인먼트(HE)마케팅담당 손대기 상무는 “그램 고객들과 함께 IT 소외계층을 지원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화면 속에 카메라가”…中 ZTE, 세계 최초…
  • ‘수능 끝!’ LGU+, BTS 출연 연말콘서트 시…
  • 예술과 손 잡은 LG전자,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