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2 녹조 액정 등 조사 착수하며 공식 서비스센터에 지침 전달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애플이 아이폰12시리즈에서 발생한 디스플레이 결함에 대해 인지하고 조치에 나서기 시작했다. 최신 버전 운영체제(OS) 유지를 권고하며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문제를 해결하려는 움직임이다.

18일(현지시간) 정보기술(IT)전문매체 맥루머스에 따르면 애플은 공인 서비스업체에 최근 문서를 공유했고 여기에 일부 아이폰12 디스플레이 결함 문제를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애플이 화면 깜빡임과 녹색·회색 빛 등 의도하지 않은 디스플레이 색상 변화에 대한 소비자들 불만을 인지하고 조사를 진행 중이라는 내용이 포함됐다.

애플은 공인 서비스센터에 보낸 공문에 “현재 (디스플레이 문제에) 영향 받는 아이폰은 서비스를 피하고 대신 고객에게 최신 iOS 버전으로 업데이트를 유지해야 한다고 알릴 것”을 요청했다. 이 지침은 애플이 향후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의미를 내포한다.

화면에 녹색 빛이 띄는 ‘녹조 현상’은 전작인 아이폰11시리즈에서도 일부 나타났다. 당시 애플은 iOS 13.6.1 업데이트를 통해 오류를 해결했다.

지난 달 아이폰12가 출시된 직후부터 국내외 커뮤니티에선 디스플레이 관련 이슈가 여러 차례 제기됐다. 이 문제는 동일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아이폰12미니와 아이폰12프로, 아이폰12프로맥스에서도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까지 나온 사용자 의견들을 종합하면 아이폰12 디스플레이 밝기가 약 90% 이하로 설정됐을 때 문제가 발생한다는 주장이다. 국내 아이폰 사용자 커뮤니티에선 어두운 환경에서 밝기를 40~50% 이하로 설정했을 때 화면이 깜빡이는 ‘번개 현상’과 가장자리 색이 균일하지 않은 빛샘 현상 등이 지적됐다.

이에 대해 애플은 "소수의 보고된 건에 대해서 인지하고 있고 현재 조사중"이라는 공식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과 OLED 활용도 높…
  • LG전자, “식기세척기, 식중독 위험 줄여줍니…
  • 아이유가 추천하는 웨이브 콘텐츠는?…‘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