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마트폰·태블릿·스마트시계·무선이어폰 대상…네트워크 끊어져도 탐색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삼성전자가 스마트폰과 무선이어폰 분실을 대비한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였다. 세계 어디에 있어도 찾을 수 있다. 네트워크가 끊어져도 가능하다. 전원만 켜져 있으면 된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스마트싱스 파인드’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스마트싱스 파인드는 스마트싱스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싱스는 삼성전자 사물인터넷(IoT) 서비스 앱이다. 스마트싱스 파인드 가능 제품은 삼성전자 ▲스마트폰 ▲태블릿 ▲스마트시계 ▲무선이어폰 등이다.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8버전 이상 타이젠 OS 5.5버전 이상이어야 한다.

등록한 기기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스마트싱스 파인드에 등록한 단말기가 30분 이상 오프라인 상태가 되면 작동한다. 자체적으로 블루투스 신호를 만든다. 인근 스마트싱스 사용자 기기로 전송한다. 이 기기가 스마트싱스 서버에 정보를 전달한다. 일종의 삼성전자 이용자 집단 추적인 셈이다. 주변 기기 네트워크를 사용하기 때문에 해당 단말기는 네트워크 접속이 꺼져 있어도 찾을 수 있다.

오가는 데이터는 100% 암호화 한다. 찾는 기기 위치정보는 신고자만 확인할 수 있다. 위치정보는 실시간 업데이트한다. 지도 위에 표시한다. 분실 기기에 접근하면 알림음이 울린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스마트싱스팀장 정재연 상무는 “시각(지도)과 청각(알림음)은 물론 증강현실(AR)의 특성까지 고려해 설계된 스마트싱스 파인드는 갤럭시 사용자의 소중한 기기를 분실 위험에서 안전하게 지켜주는 서비스”라며 “특히 초광대역통신(UWB) 탑재 단말 사용자에겐 새롭고 의미 있는 모바일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위치 추적 태그를 이용해 스마트싱스 파인드 서비스가 더 확장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업계 선도 업체들과도 긴밀히 협력 중”이라고 덧붙였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과 OLED 활용도 높…
  • LG전자, “식기세척기, 식중독 위험 줄여줍니…
  • 아이유가 추천하는 웨이브 콘텐츠는?…‘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