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베트남 R&D센터 등 현지 사업 점검…베트남 총리와 면담도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이 베트남 현지 사업을 살폈다. 베트남은 삼성전자 완제품 생산기지다. 삼성디스플레이 공장도 있다. 연구개발(R&D)센터를 신설 중이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이 부회장이 지난 19일부터 이날까지 베트남 현지 사업을 점검한다고 22일 밝혔다.

출장은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사장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 부사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등이 동행했다.

이 부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어떤 큰 변화가 닥치더라도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실력을 키우자”라며 “위기 속에서 기회를 찾아내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 “뒤쳐지는 이웃이 없도록 주위를 살피자”라며 “조금만 힘을 더 내서 함께 미래로 나아가자”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3월 하노이에 베트남 R&D센터를 착공했다. 2022년 완공 예정이다. 연면적 8만제곱미터다. 지상 16층 지하 3층 규모다. 3000여명이 근무할 예정이다. 동남아 최대다.

이 부회장은 20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면담했다. 아울러 20일과 21일 박닌과 타이응웬 삼성 복합단지를 찾았다. 스마트폰과 디스플레이 생산시설 등을 방문했다. 22일은 호치민 TV 생활가전 생산기지에 갔다. 중장기 사업전략을 논의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베트남에서 인재육성과 사회공헌(CSR)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베트남 주요 대학과의 산학협력 ▲기능올림픽 국가대표의 훈련 지원 ▲베트남 기업 생산성 향상을 위한 컨설팅 실시 ▲제조전문 컨설턴트 및 금형전문가 양성 ▲방과후 학교인 삼성희망학교 운영 등을 진행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한국MS, '서피스 랩탑 고' 사전예약…내달 16…
  •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과 OLED 활용도 높…
  • LG전자, “식기세척기, 식중독 위험 줄여줍니…
  • 아이유가 추천하는 웨이브 콘텐츠는?…‘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