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년부터 생활지원금 등 제공…120여명 생존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 노동조합이 올해도 에티오피아 한국전 참전용사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밀었다.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노조가 지난 19일(현지시각) 에티오피아 한국전 참전용사에게 생활지원금과 건강식품 등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에티오피아는 1950년 한국전쟁 발발 이후 1951년 약 6000명을 파병했다. 1956년까지 한국에 주둔했다. 휴전 후에는 복구를 도왔다. 현재 생존한 사람은 120여명이다. LG전자 노조는 지난 2018년부터 이들을 도왔다.

배상호 LG전자 노동조합 위원장은 “에티오피아 참전용사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KT, 감염병 연구 앱 개발…“국민 자발적 참…
  • LGU+, 전국민 대상 ‘초등력 경진대회’ 실시
  • 바리스타, 로봇이 대신할까
  • LGU+, 갤S21 자급제+알뜰폰 ‘꿀조합’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