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美 뉴욕 타임스스퀘어 전광판 메시지 전달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LG전자가 전 세계 기아 문제 해결을 위해 목소리를 냈다.

18일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 전광판에 기아 문제 해결을 위한 메시지를 전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지난 15일(현지시각)부터 3일간 해당 전광판에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FAO)가 정한 ‘세계 식량의 날(10월16일)’을 맞아 홍보 영상을 올렸다. FAO가 제작한 영상으로 기아 종식을 위해 관심을 두고 노력하자는 내용이 담겨 있다.

한편 LG전자는 지난 2011년부터 국제기구나 비정부 기구(NGO) 등이 미국 뉴욕과 영국 런던에 있는 LG전자 전광판에서 공익 영상을 상영할 수 있도록 ‘희망스크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 구글 5G폰 ‘픽셀5’ 품질 논란...만년 '기타'…
  • 스페이스오디세이 ‘할9000’ 52년 만에 우주…
  • 삼성전자, 28일 ‘비스포크 큐브’ 일반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