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2020] MBC, 적자에도 정수장학회에 150억 기부

2020.10.16 15:40:15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MBC가 지속적인 경영 적자에도 불구하고 매년 정수장학회에 수십억의 기부금을 지급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간사) 의원이 방송문화진흥회로(이하 방문진)부터 제출받은 ‘MBC 배당금 및 진흥회 출연금 현황’을 분석한 결과, 2015년부터 올 해까지 정수장학회에 149억6000만원의 기부금을 지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MBC의 지분은 방문진 70%, 정수장학회가 30%를 가지고 있으며 이에 따른 배당금을 지급받도록 되어 있다.

지분구조에 따른 배당금과는 별개로 MBC는 방문진에 영업이익의 100분의 15에 해당하는 금액을 출연해야 하는 법적 의무가 있지만 2015년 이후 4차례나 출연금을 지급하지 않았다. 하지만 MBC는 사장 결정에 따른 기부금은 이사회 의결을 거쳐 매년 수십억씩 지급하고 있으며, 기부금 비중의 대부분을 정수장학회가 차지하고 있다.

조승래 의원은“경영 적자를 겪는 MBC가 법적 의무가 있는 출연금 지급은 하지 않으면서 기부금으로 해마다 수십억씩 지출하는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라며 “경영이 지속적으로 악화되는 상황인 만큼 정수장학회에 매년 근거 없는 기부를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보며, 관련 법 개정 등 개선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바닥 공기까지 싹"…청호나이스, '뉴히어로 공…
  • [단독] LG전자, ‘윙’ 11월 美 AT&T·…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 구글 5G폰 ‘픽셀5’ 품질 논란...만년 '기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