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이스트소프트는 자회사인 줌인터넷, 이스트시큐리티와 함께 총 100억원 규모의 인공지능(AI) 정부 사업을 수주했다고 5일 밝혔다.

이스트소프트와 자회사가 수주한 AI 사업은 디지털 뉴딜 과제 중 하나인 데이터 댐 구축과 AI 바우처 지원 사업 등이다.

이스트소프트는 한국정보화진흥원(NIA)으로부터 ▲한국어방언 AI 데이터 구축 ▲안면인식 이미지 AI 데이터 구축 ▲통계청 데이터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또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의 ▲폭력 상황 인지를 위한 인공지능 음성 분석 기술 연구개발 등 4개 사업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1개 사업 등 총 8개 29억 원 규모의 AI 관련 정부 사업을 수주했다.

이 중 IITP, NIPA로부터 수주한 사업은 지난 6월과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에서 개최한 ‘2020 온라인 경진대회’(2개 부문 1위), ‘2020 AI 그랜드 챌린지’(전 트랙 5위 이상)에서 회사의 AI 연구팀이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정부로부터 사업화 후속 연구비를 지원았다.

검색포털 줌닷컴을 서비스하는 자회사 줌인터넷은 NIA의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2차 사업’ 중 하나인 사업 규모 약 69억 원의 ▲’영상콘텐츠 이해 AI 데이터 구축’ 컨소시엄 주관 사업자로 선정되었다.

컨소시엄 참여기업은 줌인터넷(주관), 솔트룩스, 마인즈랩 등 총 8개 기업이다. 줌인터넷은 포털 사업을 통해 축적한 빅데이터 기반 AI 기술 역량을 활용해 다양한 방송 데이터를 분석하고 양질의 데이터셋을 구축하는 데 앞장서겠다는 계획이다.

보안 기업인 이스트시큐리티도 ‘2020년도 AI 바우처 지원’ 사업의 공급 기업으로 선정되었다. ‘2020년도 AI 바우처 지원’ 사업은 AI 활용과 확산을 목적으로 AI 솔루션 적용이 필요한 중소·벤처기업에 바우처를 발급하는 NIPA 주관 사업이다.

이스트시큐리티는 AI 바우처 지원 세부 사업 중 ‘지능형 연계 거래량 예측 엔진 구축’ 공급 기업으로 선정되었으며, 자사가 보유한 AI 엔진과 기술을 바탕으로 금융기관의 비정상적인 데이터를 예측, 탐지하는 서비스 개발해 납품하게 된다.

정상원 이스트소프트 대표는 “지난 수년간 이스트소프트와 자회사의 인공지능 연구소에서 연구 개발한 AI 기술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아, 정부의 디지털 뉴딜 사업에 주도 기업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지속적인 AI 기술 연구 개발을 통해 향후 정부가 주도하는 AI 생태계 확산을 선도할 수 있는 국내 최고 수준의 AI 전문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 구글 5G폰 ‘픽셀5’ 품질 논란...만년 '기타'…
  • 스페이스오디세이 ‘할9000’ 52년 만에 우주…
  • 삼성전자, 28일 ‘비스포크 큐브’ 일반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