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이하 델)은 자사의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HCI) ‘델 EMC V엑스레일’에 VM웨어 ‘탄주’가 통합된 새로운 오퍼링 및 VM웨어 HCI 소프트웨어(SW)를 발표했다고 29일 밝혔다.

새롭게 발표된 V엑스레일 통합 솔루션은 ▲VM웨어 탄주 온 델 EMC V엑스레일(이하 V엑스레일) ▲v산(SAN) 및 v스피어(Sphere) 릴리스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 원격 클러스터 관리 기능 등이다.

V엑스레일은 쿠버네티스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앱)의 구축, 실행, 관리를 통합된 HCI 상에서 지원한다. ‘v스피어 위드 탄주’에 최적화된 HCI와 쿠버네티스 기술을 이용해 민첩하게 클라우드를 구현하고 앱 현대화를 앞당긴다는 것이 델 측 설명이다.

델은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쿠버네티스 운영 모델에 따라 맞춤형 인프라를 구축하도록 돕는다. 쿠버네티스 구축을 위해 사전 구축 및 통합, 검증이 완료된 서비스형 플랫폼(PaaS)는 물론 V엑스레일에 최적화된 탄주 아키텍처 기반의 서비스형 컨테이너(CaaS)를 활용할 수도 있다. ‘델 테크놀로지스 클라우드’를 활용해 프라이빗 클라우드 기반의 턴키 솔루션을 통해 쿠버네티스의 이점을 확장하는 것도 가능하다.

김경진 한국 델 총괄사장은 “앱 현대화의 속도 경쟁에 앞서가야 혁신의 성과를 선점할 수 있다”며 “모던 앱과 전통적인 앱을 모두 개발, 운영할 수 있는 통합형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이 향후 비즈니스를 준비하는 데 유리한 출발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화면 속에 카메라가”…中 ZTE, 세계 최초…
  • ‘수능 끝!’ LGU+, BTS 출연 연말콘서트 시…
  • 예술과 손 잡은 LG전자,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