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돌려서 쓰는 2개 화면 특징…짐벌 모션 카메라 제공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스마트폰 ‘윙’ 가격을 확정했다. 100만원대 초반이다. 10월 시판한다.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윙 출고가를 109만8900원으로 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윙은 5세대(5G) 이동통신 스마트폰이다. 10월 판매한다. 10월 구매자는 2년 안에 화면이 파손됐을 때 수리비 70% 할인권을 받을 수 있다.

회전(스위블) 화면이 특징이다. 6.8인치와 3.9인치 화면을 갖췄다. 세계 최초 ‘짐벌 모션 카메라’를 구현했다.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마창민 전무는 “LG 윙은 기존 스마트폰의 익숙함에 ‘스위블 모드’라는 세상에 없던 사용자 경험을 더한 제품”이라며 “스마트폰의 진화된 사용성에 무게를 두고 성장 가능성 있는 영역을 발굴하는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의 첫 제품인 만큼 미래 스마트폰 경험의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효성인포메이션, ‘덕분에 챌린지’ 참여
  • “화면 속에 카메라가”…中 ZTE, 세계 최초…
  • ‘수능 끝!’ LGU+, BTS 출연 연말콘서트 시…
  • 예술과 손 잡은 LG전자,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