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암호화폐 거래소 자금세탁방지(AML)시스템 구축…어떤 솔루션 채택했나

2020.09.18 10:32:21 / 박현영 hyun@ddaily.co.kr

관련기사
코인원, 자금세탁방지 내부 체계 강화
빗썸, 자금세탁방지 시스템 구축 완료
업비트, 특금법 대비 자금세탁방지 시스템 구축 완료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오는 2021년 3월 특정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이하 '특금법') 개정안 시행을 앞두고 주요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자체 자금세탁방지(AML) 시스템을 속속 재정비하고 있다. 

AML구축은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해 거액의 불법자금이 국제적인 테러나 범죄 단체로 흘러들어가는 것을 막기위한 것으로,  암호화폐 거래소를 비롯한 가상자산사업자(VASP)를 규제하는 특금법은 앞서 지난해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권고에 따라 AML에 초점을 맞춰 개정되는 것이다.  

1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마다 서로 다른 AML 업체를 택했지만, 대부분 기존 제도권 금융회사들에 AML 솔루션을 공급해온 실적이 있는 업체들인 것으로 파악돼 시장의 신뢰성을 확보한 것으로 평가된다. 

내년 3월부터 거래소들은 실명인증 가상계좌를 써야할 뿐 아니라 의심거래나 고액현금거래를 보고하는 등 AML 관련 의무를 준수해야 한다. 이에 거래소들은 기존 AML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하고, 특금법에 대비한 종합 시스템을 구축했다.

먼저, 국내 최대 거래소인 빗썸이 택한 업체는 옥타솔루션이다. 빗썸은 옥타솔루션의 암호화폐 거래소 전용 AML 솔루션인 ‘cryptoAML-PRISM’을 이용, 종합 시스템을 구축했다. 종합 시스템은 ▲자금세탁행위 방지를 위한 고객확인(CDD·EDD) 의무 수행 및 의심거래보고(STR) 시스템 ▲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FDS) 시스템 ▲가상자산 거래 추적 시스템으로 구성됐다.

옥타솔루션은 은행, 보험, 캐피탈 등 기존 금융회사에 AML 솔루션을 공급하던 업체다. 금융회사에 쓰이던 솔루션 AML-PRISM에 빗썸의 거래소 운영 노하우를 접목해 가상자산사업자 전용 AML 솔루션을 개발했다. 솔루션에는 트래블룰에 대응하기 위한 쿨빗엑스(CoolBitX)의 솔루션인 ‘시그나 브릿지(Signa Bridge)’와 웁살라시큐리티의 ‘지갑 위험 평판 데이터베이스(TRDB)’ 및 지갑 위험도 예측 시스템 ‘카라(CARA)’도 포함됐다.

빗썸과 함께 양대 거래소인 업비트는 지티원을 택했다. 지티원 역시 은행, 카드사 등 기존 금융회사에 금융 컴플라이언스 솔루션을 공급하던 업체다. 옥타솔루션이 빗썸을 위한 가상자산사업자 전용 솔루션을 마련한 것과 달리, 지티원은 기존 AML 솔루션인 ‘AMLExpress’를 업비트에 도입했다. 의심거래 유형에 해당하는 거래를 적출하고 이를 금융정보분석원에 보고하는 모든 절차는 시스템화됐다.

업비트 관계자는 “작년에는 해외 기업 체이널리시스 등과 제휴하면서 AML을 강화했는데, 특금법에 대비하기 위해 올해 초에 업체를 선정하고 새로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설명했다. 지티원 측은 “AMLExpress는 신한은행과 산업은행에 도입된 바 있는 자금세탁방지 솔루션”이라며 “풍부한 AML 시나리오를 보유하고 있어 자금세탁방지법 강화에 유연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코인원과 코빗이 택한 업체는 에이블컨설팅이다. 지난 2월 특금법을 대비해 일찌감치 AML 시스템을 구축한 코인원은 최근 내부 통제 체계도 강화했다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에이블컨설팅과의 협업을 통해 자금세탁 의심 거래 패턴을 분석한다. 코빗도 지난 6월 에이블컨설팅과 AML 컨설팅 및 시스템 구축 계약을 체결하고 시스템을 구축 중이다. 

에이블컨설팅도 은행과 보험사를 중심으로 자금세탁방지 솔루션을 도입해온 기업이다. 특히 삼일회계법인(PwC) AML 전담팀 출신 인력이 설립한 회사로, 컨설팅이나 감사 및 진단 과정이 솔루션에 포함돼있다.

코빗은 에이블컨설팅 외에도 S2W랩과 AI(인공지능) 기반 AML 솔루션도 개발하고 있다. S2W랩은 최근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와 다크웹 위협정보 분석 협정을 체결해 주목 받은 사이버 보안 스타트업이다. 코빗 측은 “AI기반 AML 솔루션 개발을 위해 S2W와 공동 컨소시엄을 구축해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의 ‘2020년 AI바우처 지원사업’에 신청했다”고 밝혔다.

<박현영기자> hy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도 맞춤형 가전…‘오브제컬렉션 36… LG전자도 맞춤형 가전…‘오브제컬렉션 36…
  • LG전자도 맞춤형 가전…‘오브제컬렉션 36…
  • 삼성전자, ‘갤럭시팬클래스’ 본격화
  • 레트로 감성 찾는 MZ세대…즉석카메라의 귀환
  • 네이버 한성숙 대표, ‘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