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드버드, ‘세일즈포스’ 도입해 디지털 혁신

2020.09.15 09:37:31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세일즈포스코리아(대표 손부한)는 글로벌 메시징 플랫폼 기업인 센드버드(Sendbird)에 자사의 ‘세일즈 클라우드’와 ‘서비스 클라우드’를 공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를 통해 센드버드는 영업 및 서비스 부문의 디지털 전환을 강화할 방침이다.

2013년 설립된 센드버드는 미국 실리콘밸리와 한국에 소재지를 둔 스타트업으로 기업용 채팅 및 메시징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현재 신세계그룹 SSG, KB국민은행, LG유플러스, KT, 우아한형제들, 카카오 골프 예약, 스노우 등의 국내 고객사들은 물론, 딜리버리히어로, 야후 등 전 세계 약 7000만명 고객에게 채팅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세일즈포스의 고객이라면, 센드버드를 활용해 고객 상담용 채팅기능을 구현할 수 있다.

센드버드는 고객에게 더욱 향상된 서비스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세일즈포스의 ‘세일즈 클라우드’와 ‘서비스 클라우드’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세일즈 클라우드’는 데이터에 기반한 과학적인 영업 활동을 지원하며, ‘서비스 클라우드’는 고객의 서비스 문의에 대한 신속한 답변과 고도화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 환경 구축을 지원해 보다 긴밀한 고객 관계 형성을 돕는다.

센드버드는 이메일, 통화, 미팅 내역 등 다수의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복잡한 영업 관련 데이터를 세일즈 클라우드 상에서 체계적으로 수집 및 축적할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영업 담당자는 보다 과학적으로 영업 파이프라인을 관리할 수 있게 됐으며, 서비스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고객 서비스 응대에 소요되던 시간을 대폭 감소시킬 수 있었다.

특히, 세일즈포스가 제공하는 커스터마이징 기능을 통해 센드버드의 특색에 맞는 워크플로우를 구축했다. 또, 세일즈포스 플랫폼 내에서 아웃룩, 링크드인 세일즈 네비게이터와 같은 기업용 업무지원 툴들을 바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센드버드 에디 파칸스키 판매 운영 책임자는 “이번 세일즈포스 솔루션 도입에 이어 견적서 자동화 솔루션인 세일즈포스 CPQ의 도입 또한 추가적으로 고려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