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DB하이텍이 상승세를 이어간다. 위탁생산(파운드리) 시장 확대에 따른 결과다.

14일 DB하이텍(대표 최창식)은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 연결기준 2분기 매출액 2417억원, 영업이익 77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동기대비 각각 13%, 56% 올랐다.

상반기로 보면 매출 4675억원, 영업이익 1418억원을 달성했다. 지난해 상반기보다 25%, 98% 증가한 수준이다.

DB하이텍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전력반도체와 센서 수요가 늘면서 상반기 실적에도 영향을 미쳤다”며 “당분간 고객 수주가 견조한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DB하이텍은 최근 생산능력(CAPA)을 확대했다. 연간 6만장 수준으로 늘렸다. 향후 고객 수주 확대를 통한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 세계 어디에 있어도 찾는다…삼성전자 ‘스마…
  • LG전자, 클로이 서브봇 의료기관 공급 확대
  • 삼성전자 인공인간 ‘네온’, CJ에서 데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