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손 시 별도 서류 발급 없이 즉시 할인된 비용으로 수리

[디지털데일리 이안나기자] 삼성전자가 모바일 기기 분실·파손 시 이를 지원해주는 월정액 서비스를 출시한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갤럭시 스마트폰, 태블릿 등 삼성 모바일 기기를 대상으로 토탈케어서비스를 제공하는 '삼성케어플러스'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삼성케어플러스는 기존 스마트폰 보험 혜택에 삼성전자만의 특화 서비스를 결합한 월 정액형 서비스 상품이다.

스마트폰 파손 시엔 삼성전자 서비스 센터에서 즉시 할인된 비용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보험 처리 등 별도의 서류 발급이나 수리비 청구 등 복잡한 과정이 생략된다.

서비스센터 방문이 어려울 경우 방문 수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사용자가 원하는 장소로 삼성전자 서비스센터 직원이 직접 방문해 수리해준다. 최대 3회까지 이용 가능하다.

스마트폰 분실 신고 시 기기가 자동 잠금 처리돼 중고폰으로 재판매되거나 개인정보가 노출될 우려가 없다.

스마트폰은 기본 최대 3년까지, 태블릿·이어버즈·스마트워치·노트북은 최대 2년까지 보증한다.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은 배터리 1회 교체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삼성케어플러스는 갤럭시 구매 고객이라면 누구나 원하는 기간 가입 가능하다. 특히, 스마트폰은 갤럭시 폴드·Z 플립·S·노트 등 플래그십 제품뿐 아니라 갤럭시 A 시리즈 등 전 모델이 가능하며, 자급제·이동통신사·알뜰폰 모델도 가입할 수 있다. 노트북 상품은 연내 출시 예정이다.

월정액은 갤럭시A 시리즈(4900원), 갤럭시S·노트 시리즈(7400원), 갤럭시플립(9900원), 갤럭시폴드(1만3500원) 등이다. 파손시 자기부담금은 3만5000원~16만원, 도난시 자기부담금 15만~55만원이다.

스마트폰 외에도 태블릿, 이어버즈, 스마트 워치, 노트북 등 제품도 가입할 수 있다. 스마트폰은 최초 통화일 이후 30일 이내, 태블릿·이어버즈·스마트 워치·노트북 등은 구매일 이후 30일 이내 가입하면 된다.

삼성 멤버스 앱이나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가입할 수 있다. 갤럭시노트20시리즈 사전 구매 고객은 혜택으로 1년 무료 이용권을 선택할 수 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