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등 59개작 한국방송대상 본심 진출

2020.08.14 11:16:49 / 권하영 kwonhy@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한국방송협회(회장 박성제)는 KBS ‘동백꽃 필 무렵’, SBS ‘스토브 리그’, MBC ‘놀면 뭐하니?’,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EBS ‘다큐 프라임’(‘뇌로 보는 인간’), KNN ‘섬마을 할매’를 포함한 제47회 한국방송대상 본심 진출 59개 작품을 14일 발표했다.

지난해 6월부터 올해 5월까지 지난 1년간 전국 지상파 방송 프로그램을 대상으로 출품된 총 217편의 작품이 치열한 경쟁을 통해 23개 부문에서 59편이 예심을 통과했다. 향후 본심을 거쳐 9월 3일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에서 최종 수상작을 시상한다.

올해 출품작의 특징은 근현대사의 재조명, 우리 시대를 살아가는 평범한 사람의 이야기, 환경문제에 대한 지속적 관심이다. KBS 시사기획 창 ‘밀정’, CBS ‘조선인 전범 75년 동안의 고독’ 등 독립운동사를 기념한 5개 작품부터, SBS스페셜 ‘어디에나 있었고 어디에도 없었던 요한, 씨돌, 용현’, TBC ‘풍정라디오 2019’ 등 평범한 사람들이 세상을 바꾸는 이야기들이 있었다. KBS전주 ‘1.5°C의 비밀, 목조건축’, UBC ‘필환경 시대 지구수多’는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일상 속 환경보호 실천법까지 제시하고 있다.

각 부문별 본심 진출 현황을 보면, 뉴스보도 부문의 SBS 8뉴스 ‘라임사태 관련 청와대 관계자 로비 의혹’과 KBS 뉴스9 ‘국회감시 프로젝트K’가, 시사보도 부문의 KBS 시사기획 창 ‘밀정’, MBC PD수첩 ‘검사범죄’가 본심에 진출했다.

드라마·예능 부문은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지상파 드라마 KBS ‘동백꽃 필 무렵’과 SBS ‘스토브리그’, 예능버라이어티 부문은 SBS ‘맛남의 광장’, MBC ‘나 혼자 산다’가 맞서고, 연예오락 부문은 MBC ‘놀면 뭐하니?’,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과 함께 KBS의 3.1운동 100주년 기념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이 공영방송 고품격 오락을 콘셉트로 경쟁한다.

가장 많은 본심 진출작을 배출한 다큐멘터리TV 부문에서는 총 38개 출품작 중 8개 작품이 진출해 결선보다 치열한 예선을 보여줬다. 오랜 기간 축적된 자료화면을 재구성한 KBS의 다큐 인사이트 ‘모던 코리아’, 인간 종이 지구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를 다룬 EBS의 다큐 프라임 ‘인류세’, 성(性) 담론을 대담하게 풀어낸 MBC충북의 ‘아이엠 비너스’, 격동의 현대사를 추적한 광주MBC 5.18특집 ‘이름도 남김없이’와 대구MBC ‘보수의 섬’ 등 8편이다.

한편, 올해 47회를 맞은 한국방송대상은 시청자에게 기쁨과 감동을 주었던 방송 프로그램을 알리고 방송인들의 노력을 치하해주는 시상식이다. 범국민적 코로나19 극복 운동에 동참하고자 9월2일 개최 예정이던 ‘제57회 방송의 날 축하연’은 취소했다. 시상식은 무관중으로 방송의 날인 9월3일 MBC-TV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