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소영기자] 지니뮤직(대표 조훈)은 2020년 2분기 개별 기준 실적으로 매출 618억원, 영업이익 31억원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각각 9.7%, 58.6% 성장했다.

올해 상반기 실적은 매출 1223억원, 영업이익 52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대비 각각 13.6%, 17.6% 증가했다. 지니뮤직은 해외 음원유통 매출이 전년 상반기 대비 110% 증가한 85억원으로, 이번 상반기 실적 향상에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회사는 지니플랫폼 통합도 상반기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줬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엠넷닷컴, 올레뮤직 등과 서비스통합을 완료한 지니뮤직은 2020년 상반기 비용효율화를 통해 중복비용을 최소화했다.

박정수 지니뮤직 경영기획실장은 “하반기에는 주주사 CJ ENM과 음원유통마케팅을 더욱 강화하고 신규단말기출시에 맞춰 KT, LGU+ 부가음악상품 스프레드확대를 강력히 추진할 것”이라며 “글로벌 플랫폼과 음원유통업체와의 사업제휴를 통해 글로벌음원 유통성과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소영 기자>sor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