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LG가 장기간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의 주민들을 돕는다.

9일 LG는 수해민 복구 성금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20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LG 관계자는 “이번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는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LG 계열사별로도 침수 가전 무상 수리, 생필품 지원 등 긴급 구호에 나서고 있다. LG전자는 폭우 피해가 심각한 대전 지역에 서비스 거점을 마련, 침수 가전 무상 수리 서비스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LG생활건강은 자회사 코카콜라와 충청남도에 치약∙샴푸∙세탁 세제 등 생활용품 6000 세트와 생수 8600개를 기부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