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웹젠(대표 김태영)이 2020년 2분기 연결기준 실적으로 매출 602억원, 영업이익 164억원, 당기순이익 148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전년동기 대비 각각 38.78%, 76.22%, 95.18% 늘었다. 직전분기와 비교하면 각각 75.22%, 71.86%, 115.86% 성장했다.

이 같은 실적 상승세는 지난 5월 출시한 모바일게임 ‘뮤 아크엔젤’의 흥행 때문이다. 뮤 아크엔젤은 출시 직후 구글플레이 매출 3위에 오른 후 지금까지 6위를 유지하면서 웹젠의 매출 성장을 주도했다.

2020년 상반기 영업수익은 94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1.43%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259억원, 당기순이익은 216억원으로 각각 40.46%, 23.12% 올랐다.

웹젠의 장기 흥행게임인 PC온라인게임 ‘메틴2’도 국외를 중심으로 전년동기 대비 매출이 두 배 이상(156%) 오르면서 실적상승을 뒷받침했다.

3분기 웹젠은 모바일게임 ‘R2M(알투엠, Reign of Revolution Mobile)’을 출시한다. PC온라인게임 R2를 사용한 ‘R2M’을 흥행시켜 대표게임 ‘뮤(MU)’에 이은 확고한 흥행 IP를 보유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7월 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사내테스트(IBT)에서 호평을 얻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현재 웹젠은 자회사 웹젠워스미스의 전략게임을 비롯해 3종 이상 신작을 직접 개발하고 있다.

김태영 웹젠 대표는 “상반기는 코로나19 확산에 주시하며 위기관리에 대응하고 게임개발과 신작출시 준비가 위축되지 않도록 전사역량을 기울였다”며 “당분간 적극적으로 외부위협에 대응하며 안정적으로 사업을 이끌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하반기 국내외 시장상황을 고려해 ‘R2M’을 비롯한 신작게임 출시와 신사업을 준비하면서 기업가치와 성장성의 퀀텀점프를 도모하겠다”고 전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