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갤럭시S20·갤럭시노트10, 스페인 온세제단 아모빌 인증 획득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스마트폰이 업계 최초로 스페인에서 장애인이 쓰기 쉬운 폰으로 인정 받았다.

4일 삼성전자는 삼성전자 뉴스룸을 통해 ‘갤럭시S20’과 ‘갤럭시노트10’이 스페인 비영리기관 온세재단 ‘아모빌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아모빌 인증은 온세재단과 보편적 접근성 컨설팅 기업 일루니온 테크놀로지가 협업해 만든 접근성 인증 프로그램이다. 스마트폰 접근성 기능들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이다.

온세재단 헤수스 에르난데스는 “아모빌 인증은 다양한 기관에서 기술을 구입할 때 해당 기술이 책임감을 가졌는지 알고 싶어 해 만든 제도”라며 “삼성전자는 많은 사람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기기를 만드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스페인 이베리아 법인 알폰소 페르난데스는 “스마트폰 최초로 온세재단의 접근성 인증을 받는다는 자부심이 매우 크다”며 “불편함을 가진 사람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제품을 만들고자 열심히 노력한 부분이 결실을 맺은 것 같다”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