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후후앤컴퍼니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브랜드&커뮤니티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매년 제품 디자인,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디자인 콘셉트 3개 부문에서 디자인의 우수성, 창의성, 기능성 등을 평가해 최고 디자인을 선정한다.

후후는 올해 45개국에서 축품된 6992개의 작품들을 제치고 상을 수상했다. ‘함께 쓰면 더 좋은 후후’ 브랜드 메시지와 신뢰, 조화, 평화와 충성(Trust, Harmony, Peace and Loyalty)의 상징성을 바탕으로 ‘블루하트(Blue Heart)’를 개발했다.

박광호 후후앤컴퍼니 경영기획그룹장은 “새로운 브랜드 메시지를 반영해 개발한 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이 세계적인 어워드에서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뜻깊다”며 “블루하트를 다양한 온라인 및 오프라인 접점에 걸쳐 차별화된 브랜드로 다가가며 안전·안심 서비스로의 성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접고 돌리고 당기고…스마트폰 제조사 폼팩터…
  •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2’ 해외 시판…국내…
  • KT, 방역기관에 발신정보알리미 무료 제공
  • SK매직 ‘IDEA2020’ 3개 수상…식기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