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크래프톤에서 개발 중인 PC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엘리온(ELYON)’이 서포터즈 사전체험을 마무리하고 하반기 출시를 준비한다고 29일 밝혔다.

엘리온 사전체험은 지난 25일과 26일 이틀간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하루 평균 4시간20분을 플레이했다. 회사는 진영전을 비롯해 ‘클랜전’ 등 신규 경쟁 콘텐츠와 호쾌한 논타겟팅 액션, 자유도 높은 스킬 조합, 스킬 효과를 추가하거나 향상시켜주는 신규 시스템 ‘세피로트’ 등에 많은 관심이 집중됐다고 전했다. 서포터즈 가운데 설문조사에 참가한 96%는 정식 서비스 시 플레이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카카오게임즈는 크래프톤과 엘리온 사전체험 데이터를 분석하고 이용자 의견을 반영하는 등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막바지 개발에 주력한다.

김형준 크래프톤의 개발 PD는 “사전체험에 참여해 주신 서포터즈 덕분에 핵심 콘텐츠를 검증함과 동시에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까지 정리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