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이버(대표 한성숙)가 지난 상반기에 댓글 활동이력 공개와 특정인 댓글 차단 기능 도입 등 여러 가지 시도들을 진행한 결과를 21일 발표했다.

일단 악성 댓글의 작성과 노출 모두 눈에 띄게 줄었다. 연초 대비 6월 댓글 수는 0.7% 소폭 감소한 반면, 작성자 수는 8% 늘었다. 작성자가 직접 삭제한 댓글 수는 20.8% 감소하고 인 당 댓글 작성 빈도는 8% 줄었다. 댓글이력 공개, 본인확인제 시행이 댓글 공간 위축을 가져올 것이란 우려가 있었으나 반대로 더 많은 사용자들이 참여해 더욱 신중하게 다양한 목소리를 남기는 것으로 확인됐다는 게 네이버 분석이다.

같은 기간 악성 댓글 작성이 감소해 규정을 위반해 삭제되는 건수는 63.3%나 줄었고 악성 댓글 노출이 줄어든 영향으로 비공감 클릭은 21.5%, 신고는 53.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월 ‘댓글 이력 공개’는 악성 댓글 작성 감소에 ▲4월 ‘특정인이 작성한 댓글 차단’, 6월 ‘클린봇 업그레이드’는 악성 댓글 노출을 줄이는데 크게 기여한 것으로 네이버는 보고 있다.

뉴스 댓글의 이 같은 변화엔 ‘인공지능(AI) 클린봇’의 역할이 적지 않다. 지난 6월19일 네이버가 독자 기술력을 녹여낸 AI 클린봇 2.0이 적용되면서 맥락을 파악해 무례한 표현까지 걸러낼 수 있게 됐다.

AI 클린봇은 실시간으로 탐지된 악성 댓글을 블라인드(보이지않게) 처리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에게 노출되는 악성 댓글이 줄어들면서 6월 AI 클린봇 업그레이드 직전 대비 악성 댓글 신고 건수가 19% 감소했다. 이모티콘 등 욕설 표현의 다양한 사례도 탐지한다.

네이버가 지난 한달 간의 AI 클린봇 활동 데이터를 토대로 확인한 AI클린봇의 정확도는 95% 내외다. 향후 정확도는 더 높이고 탐지 범위는 넓히기 위한 개선작업을 지속한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 코로나19에 울고 웃은 TV 시장…삼성-LG 양…
  • 삼성전자, ‘엔트리 프리미엄폰’ 전략 회귀……
  • SKT 이어 KT도…유전자 기반 헬스케어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