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아톤은 자사가 자체 개발한 공개키 기반 구조(PKI) 모바일 사설인증 서비스를 애큐온저축은행에 공급 및 구축했다고 2일 밝혔다. 아톤의 서비스는 기존 공인인증서의 역할을 대체하게 된다.

애큐온저축은행은 비대면 금융 서비스 강화를 위해 모바일 플랫폼의 디지털 전환과 시스템 고도화 사업을 추진하면서 아톤의 사설인증서를 채택했다. 사용자 인터페이스(UI)와 사용자 경험(UX)을 개선하기 위해 공인인증 대체 수단으로 아톤의 사설인증 서비스를 선택했다는 것.

이를 통해 애큐온저축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은 비대면 계좌 개설 및 이체 등 금융 거래를 공인인증서나 실물 보안매체 대신 6자리 PIN 번호 또는 생체인증 등으로 할 수 있게 됐다.

아톤 관계자는 “애큐온저축은행이 채택한 사설인증서에 적용된 보안 솔루션 ‘엠세이프박스’는 아톤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소프트웨어(SW) 기반 시큐어 엘리먼트”라며 “제1금융권에서 사용하는 것과 동일한 수준의 보안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아톤의 시큐어 엘리먼트 기술은 스마트폰 내에서 암호화 키와 암·복호화 알고리즘이 노출되거나 유출되는 것을 방지한다. 단말기별 사용 제약을 해소하고 운영체제(OS)에 관계없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기기변경 또는 OS 버전 업그레이드 시 실시간 대응 및 지원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김종서 아톤 대표는 “최근 전자서명법 전부개정안 통과로 사설인증서에 대한 시장의 관심이 뜨겁다”며 “아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앞두고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비대면(언택트)과 디지털 금융 트렌드에 맞춰 더 안전하면서도 편리한 인증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한편 아톤은 KB국민은행, 신한은행, NH농협은행, IBK기업은행 등 대형 은행 및 증권사에 보안매체와 사설인증 솔루션을 공급했다. 지난해부터 SBI저축은행을 시작으로 제2금융권으로 고객사를 확대하는 중이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