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행정안전부와 외교부가 3일 재외국민 보호 등 외교 분야의 빅데이터 분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재외국민 보호 등 외교 분야의 주요 현안에 대해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해 데이터에 기반한 과학적 외교정책을 수립하겠다는 계획이다.

양 기관은 지난해 8월부터 올해 2월까지 국가별·월별 재외국민의 사건사고 위험도를 예측하기 위한 빅데이터 분석을 협력했다. 이를 기반으로 외교 분야의 과학적 행정 활성화를 위한 협력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는 것이 양 기관의 설명이다.

향후 행정안전부와 외교부는 재외국민 보호를 위한 정책 수립에 빅데이터 분석을 적극 활용하겠다는 계획이다. 행정안전부는 재외국민의 사건사고 위험도 예측분석을 고도화하고 이를 토대로 외교부는 해외에 체류하는 국민에게 안정정보 제공하겠다는 것.

또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대응하기 위해 행정안전부는 각국의 코로나19 확산 추세, 의료 인프라 수준, 재외국민의 연령대 등을 결합해 분석하고 외교부는 포스트 코로나 대응을 위한 재외국민 보호 정책수립에 활할 예정이다.

융종인 행정안전부 차관은 “데이터기반행정법의 국회 통과로 공공기관 간 데이터 공동활용 여건이 마련됨에 따라 데이터에 기반한 과학 행정이 정부 내 모든 분야에 정착될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협력관계를 구축해 재외국민의 안전이 크게 강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태호 외교부 제2차관은 “영사조력법 실행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외국민 보호 범위는 더욱 확대될 것”이라며 “빅데이터와 AI 기술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이 보다 효과적인 재외국민 보호 정책수립에 이바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