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베스핀글로벌의 중국 법인 베스핀글로벌차이나는 중국 신화통신의 ‘신화망’ 클라우드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신화망은 신화통신이 운영하는 종합 뉴스 및 정보포털이다. 200개 이상 국가 및 지역에 영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아랍어 등의 언어로 뉴스를 번역해 전파하고 있다. PC 웹사이트의 경우 일 평균 조회수 1억2000만회 이상이며 모바일 평균 일일 커버리지는 1억4000만회에 달한다.

베스핀글로벌에 따르면 최근 증가하는 트래픽에 대응하기 위해 신화망은 차세대 클라우드 서비스 운영 센터를 만들었으나 비즈니스 시스템의 복잡성으로 곤란함을 겪었다.

이에 베스핀글로벌차이나는 베스핀글로벌이 개발한 멀티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옵스나우(OpsNow)’를 신화망 비즈니스 시스템과 연동한다.

옵스나오는 멀티 클라우드 액세스를 기반으로 여러 클라우드 환경을 제어, 관리할 수 있는 것을 강점으로 내세운다. 서비스 트리를 통해 비즈니스, 조직, 비용, 리소스 및 데이터 간 관계를 설정해 기업의 정보기술(IT) 리소스를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비용을 절감하도록 지원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이운 베스핀글로벌차이나 대표는 “베스핀글로벌차이나는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및 5세대(G)의 통합 혁신을 달성하고 글로벌 기술 트렌드를 주도하겠다”며 “중국 경제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하는 5G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을 만드는 데 중점을 두고 시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