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광화문 사옥서 코로나19 의심직원 발견…“재택조치 등 적극 대응”

2020.07.01 13:55:18 / 최민지 cmj@ddaily.co.kr

관련기사
[취재수첩] 코로나19로 다시 조명받는 IT테스트베드
“열나고 기침하나요?” 코로나19 대상자에게 전화 거는 SKT ‘누구 케어콜’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1일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직원이 발견됐다. KT는 즉각 해당 직원이 근무한 구역 내 직원 전원을 재택근무로 전환했다.

1일 KT에 따르면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근무하는 직원은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것으로 확인돼, 이날 오전 검사를 진행하고 자가격리 조치했다.

해당 직원은 최근 접촉한 지인이 전날 저녁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그 즉시 회사에 알린 후 검사를 받았다. 이에 KT는 곧바로 자가격리 및 팀원 재택근무 조치를 빠르게 취했다.

KT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의심환자이며, 함께 근무한 구역 내 직원 전원을 재택근무로 전환했다”며 “코로나19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유출…특징은 '브론즈…
  • LG전자, “졸업식 추억 대신 만들어드려요”
  • LG전자, 초고가 빌트인 가전 확대…와인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