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NHN이 기술 전문 법인 NHN 토스트(TOAST)가 정식 출범했다고 1일 밝혔다. 초대 대표를 맡은 것은 진은숙 NHN 최고기술책임자(CTO)다. CTO와 대표직을 함께 수행한다.

NHN은 그간 게임 외에 쇼핑, 음원, 웹툰, 티켓, 교육 등 여러 사업 영역을 영위하며 온라인 서비스를 이끌어왔다. NHN 토스트는 NHN의 정보기술(IT) 역량을 이끌어갈 컨트롤 타워 역할을 맡게 된다. 개발자 중심의 전문 인력 구성을 통해 그룹사 전반의 IT 전문성과 경쟁력 강화를 주도하겠다는 계획이다.

진은숙 대표는 “NHN 토스트는 IT 기반 콘텐츠를 보유한 모든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우리가 보유한 IT 기술력과 자원을 제공해 동반 성장하고자 한다”며 “NHN 그룹사의 모든 사업 영역을 지원하는 핵심 자회사로서 기업(B2B) 영역에 대한 투자와 역량을 확대하는 다각적인 시도를 이어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NHN 토스트는 서비스 개발을 지원하는 기술 본부와 품질테스트 본부로 구성된다. 현재 진행 중인 기술 부문 경력 공개 채용을 통해 입사하는 신규 직원을 포함해 연말까지 약 200여명이 근무하게 될 예정이다.

한편 NHN은 NHN 토스트 설립을 앞두고 근무 환경과 인사 제도를 개편했다. 개발자의 근무 특성과 업무 효율성을 고려한 ‘오피스 프리’ 제도가 도입된다. 오피스 프리는 조직별 원활한 업무 협업을 위한 주 8시간의 오피스 근무를 제외하고는 전면 재택근무를 기반으로 한다. 퍼플타임제를 통해 개인의 스케줄에 맞춰 근무 시간을 조정할 수도 있다. 또 지정 사무 공간을 없애고 공유 좌석제로 개편했다.

근속년수에 따라 안식 휴가를 제공하는 ‘뉴 리프레시’ 제도도 시행된다. 3년 근속마다 1개월의 유급 휴가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5년 근속 시에는 2개월, 10년 근속 시에는 6개월의 유급 휴가가 주어진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유출…특징은 '브론즈…
  • LG전자, “졸업식 추억 대신 만들어드려요”
  • LG전자, 초고가 빌트인 가전 확대…와인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