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메스 천안사업장 방문…제조장비 경쟁력 점검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현장경영을 재개했다. 이 부회장은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 26일 수사 지속과 기소 여부를 두고 수사심의위원회를 열었다. 수사심의위는 수사 중단과 불기소를 권고했다. 검찰 선택만 남았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삼성전자 자회사 세메스 천안사업장을 방문했다고 30일 밝혔다.

세메스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장비 제조사다. 1993년 설립했다. 경기 화성과 충남 천안에 사업장이 있다. 2000여명이 근무한다. 미국 오스틴과 중국 시안에도 법인을 두고 있다.

이 부회장은 ▲삼성전자 디바이스솔루션(DS)부문장 김기남 대표 ▲삼성디스플레이 이동훈 대표 ▲삼성전자 DS부문 경영지원실장 박학규 사장 ▲삼성전자 강호규 반도체연구소장 ▲강창진 세메스 대표 등과 ▲반도체•디스플레이 제조장비 산업 동향 ▲설비 경쟁력 강화 방안 ▲중장기 사업 전략 등을 논의했다. 생산공장을 둘러보고 임직원을 격려했다.

이 부회장은 “불확실성의 끝을 알 수 없다. 갈 길이 멀다. 지치면 안된다. 멈추면 미래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이 부회장은 작년 7월 일본 수출규제 직후 일본을 방문하는 등 소재 부품 장비 일본 의존도 축소를 위해 힘을 쏟았다.

이 부회장은 당시 “흔들리지 않고 시장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역량을 키우자”라며 위기대응을 강조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유출…특징은 '브론즈…
  • LG전자, “졸업식 추억 대신 만들어드려요”
  • LG전자, 초고가 빌트인 가전 확대…와인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