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블록체인 핵심 원천기술개발에 1133억원 투자

2020.06.30 15:25:51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정부가 2021년부터 5년간 블록체인 핵심 원천 기술개발에 1133억원을 투입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데이터 경제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 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2017년부터 데이터 경제 실현의 기반인 차세대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위해 기획됐다. 2018년 기술성 평가 통과 후, 2019년 사업 재기획을 거쳐 이번에 예비타당성조사를 최종 통과했다.

예타를 통과함에 따라 정부는 2021년부터 5년간 총 1133억원을 투입해 블록체인 처리성능 향상 및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한 핵심 원천기술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 ▲합의기술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 기술 ▲분산신원증명 기반 개인정보처리·신원관리기술 ▲데이터 주권 보장 데이터 관리 기술 개발이 추진된다.

박윤규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정책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초연결·비대면 신뢰사회 기반인 블록체인의 기술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난달 발표한 블록체인 기술 확산 전략에 따라 기술 개발과 함께 우리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정책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유출…특징은 '브론즈…
  • LG전자, “졸업식 추억 대신 만들어드려요”
  • LG전자, 초고가 빌트인 가전 확대…와인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