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파수가 정부·공공기관의 대외비 문서 보안 및 관리를 위한 ‘대외비나라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외비나라 서비스는 정부 및 공공기관에서 오프라인으로 보관하고 있던 대외비 문서를 전자시스템에서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국가정보원이 대외비를 일반 문서로 처리한다는 보안업무규정 시행규칙을 개정함에 따라 정부 및 공공기관이 대외비 문서를 전자적으로 보호·관리·활용할 수 있는 방안 마련에 나선 것을 겨냥했다.

파수 대외비나라 서비스는 대외비 전자적 처리 규정을 준수한다. 데이터 중심 보안 기술을 기반으로 대외비 문서에 비권한자는 열람, 복제, 복사, 배부할 수 없도록 했다. 또 대외비 문서 생성 시 실시간으로 암호화하고 문서마다 추적 ID를 발급해 복제된 문서를 식별하고 보유 현황을 관리한다.

사용자, 직급, 직책 등에 따라 문서 권한을 통제할 수 있다. 필요 시 배부된 권한을 회수해 문서 열람을 통제할 수도 있다. 대외비 문서 내용의 복사 및 붙여넣기를 방지하기 위한 스크린 워터마크나 화면보안, 인쇄물 워터마크를 통한 출력물 보안 등도 제공한다.

강봉호 파수 본부장은 “대외비나라 서비스는 국가정보원 검증필 암호화 모듈을 탑재하고 CC인증까지 받았다”며 “최근 대외비 문서 보안 및 관리에 대한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만큼 자사 서비스를 통해 대외비 문서의 보안과 관리를 강화할 것을 권한다”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