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구글코리아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매를 돕기 위해 구글 판매자센터 등록을 무료로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온라인 쇼핑몰 구축 서비스 제공 업체인 가비아와 예스콜닷컴이 구글 판매자센터 등록을 위한 플랫폼을 제공한다.

18일부터 진행되는 이번 지원을 통해 구글은 판매자센터에 등록된 곳을 대상으로 ▲구글 검색 탭 ▲이미지 탭 ▲내 주변 검색 결과 등 제품 정보를 무료로 노출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계정 생성부터 제품 등록 등 과정 전반을 무료로 지원한다.

무료 등록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대상은 ‘구글 애즈’나 구글 쇼피을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은 연 매출 120억원 이하의 소상공인이나 소기업이다. 온라인 판매업이 가능한 사업자등록번호를 보유하고 있다면 2021년 2월까지 무료로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을 원하는 기업은 가비아 또는 예스콜닷컴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경훈 구글 커스터머 솔루션본부 전무는 “소비자가 제품 정보 클릭 시 판매자의 홈페이지로 바로 연결되기 때문에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매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프로젝트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소기업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구글, 5G폰 도전장 ‘픽셀5’ 15일 시판…한… 구글, 5G폰 도전장 ‘픽셀5’ 15일 시판…한…
  • 구글, 5G폰 도전장 ‘픽셀5’ 15일 시판…한…
  • 삼성전자-MS, 5G ‘맞손’…삼성 5G네트워…
  • 차세대 디스플레이 '한일전'…日 샤프, 마이크…
  • LG전자, 12kg 트롬 세탁기 씽큐 신제품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