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소영기자] 11번가(사장 이상호)는 오뚜기가 출시한 ‘오동통면 맛남의 광장 한정판’을 12일 하루 특가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SBS 예능 ‘맛남의 광장’에서 함영준 오뚜기 회장이 백종원의 요청에 응해 전남 완도산 다시마 재고를 사들여 만들어졌다. 

회사는 이날 오동통면 한정판을 32개입 1만5790원(개당 약 490원)에 무료배송으로 선보인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 제품에 대해 완도 지역 특산물인 다시마의 소비 촉진을 위해 기존 오동통면에 다시마를 2개 넣어 더욱 깊은 맛을 살렸다고 설명했다. 

오동통면과 오뚜기 인기제품을 섞어 구성한 혼합팩(오동통면 4개, 진라면 매운맛 5개, 스낵면 5개, 열라면 5개)은 8890원에 판매한다. 해당 상품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오뚜기 오동통면 냄비 받침대를 선착순 1000개 증정한다.

 <김소영 기자>sor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