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신성이엔지와 위니케어가 이동형 스마트 음압격리실 사업을 강화한다.

2일 신성이엔지는 아바타메드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아바타메드는 싱가포르의 의료 서비스 전문업체다. 자체 플랫폼을 통한 개인 맞춤형 정밀 의료를 구현, 최적의 약물을 선별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신성이엔지와 위니케어는 지난 3월 음압격리실 출시 이후 국내외 정부 기관 및 병원들에 문의를 받았다. 의료전문기업과의 협업으로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 아바타메드가 보유한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수출 판로를 확대할 방침이다.

신성이엔지는 이동형 스마트 음압격리실 고도화에 집중하고 있다. 자체 보유한 기류 해석 기술로 음압격리실의 공기 흐름을 분석한다. 바이러스 유출을 막기 위해 클린룸 기술을 활용하는 연구개발(R&D)도 하고 있다.

신성이엔지 안윤수 대표는 “코로나19 등 전염성 높은 질병의 진료와 치료를 위해 필요한 음압격리실 고도화에 앞장설 것”이라며 “클린룸의 고청정 기술을 토대로 의료 분야 전문가들과 제품 개발 및 표준 마련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 세계 어디에 있어도 찾는다…삼성전자 ‘스마…
  • LG전자, 클로이 서브봇 의료기관 공급 확대
  • 삼성전자 인공인간 ‘네온’, CJ에서 데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