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조이시티(각자대표 조성원 박영호)는 PC게임 플랫폼 라인 피오디(LINE POD)를 통해 온라인 농구 게임 ‘프리스타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신규 서비스의 대상 지역은 대만, 인도네시아, 태국, 싱가포르, 홍콩 등을 포함한 동남아시아 9개국이다. 지원하는 언어는 영어, 중국어(번체), 태국어, 인니어이다.

프라스타일은 손쉬운 조작으로 각 캐릭터의 화려한 농구 스킬과 액션을 활용하는 등 3대3 팀전을 즐길 수 있는 게임이다. 힙합과 길거리농구가 조합된 ‘프리스타일’의 개성 넘치는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신규 영상도 공개했다.

조이시티 박영호 대표는 “가파른 성장률을 보이는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라인 피오디를 통해 ‘프리스타일’의 글로벌 서비스를 확대하게 되어 의미가 깊다“며 “현지 유저분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콘텐츠 업데이트와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으뜸효율 경쟁 ‘활활’…LG전자, 1등급 ‘…
  •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유출…특징은 '브론즈…
  • LG전자, “졸업식 추억 대신 만들어드려요”
  • LG전자, 초고가 빌트인 가전 확대…와인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