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HPE는 CJ 대한통운에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스트럭처(HCI) 솔루션인 ‘HPE 심플리비티(SimpliBity)’를 공급해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성공리에 구축·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해당 프로젝트에서 CJ 대한통운은 HPE 심플리비티 HCI 솔루션의 도입을 통해 정보기술(IT) 환경을 프라이빗 클라우드로 변환했다.

이를 통해 CJ 대한통운은 HPE 심플리비티는 레거시 기반 인프라를 프라이빗 클라우드 및 퍼블릭 클라우드로 연동·확장할 수 있는 기술 구조 및 관리체계를 구축해 향후 최종 목표인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의 기틀을 마련했다. 신규 시스템을 통한 하드웨어 자원의 효율화 및 운영비용 감소 등의 효과도 누릴 전망이다.

또한 CJ 대한통운은 백업 및 재해복구(DR) 솔루션도 무상 제공하는 HPE 심플리비티 HCI 솔루션을 통해 프라이빗 클라우드 시스템부터 재해복구 시스템까지 한 번에 구축했다. 추가 솔루션 라이선스 및 구축과정이 생략돼 비용과 시간을 절감했다.

김영남 CJ 대한통운 정보전략팀 부장은 “이번 HPE 심플리비티 HCI 도입을 통해 기존 유닉스(Unix) 기반의 IT 환경에서 SDDC로 가는 기틀이 마련됐다”며 “HPE와의 협력하에 현재 증가 추세에 있는 물류 및 택배에 대한 IT 인프라 시스템의 현대화를 이루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최장욱 HPE 영업팀 부장은 “소프트웨어 정의 인프라를 겸비한 HPE 심플리비티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구축을 위한 최적의 플랫폼”이라며 “HPE는 CJ 대한통운이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고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기여하게 돼 자랑스럽다”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LG전자, 100만원대 수제맥주제조기 ‘홈브루…
  • LG전자, 2차 협력사도 ‘상생’
  •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